News {런웨이Peoplz_스타n가쉽} ‘위탄’ 멘토점수 무용지물, 최고-최하점 정희주 손진영 합격탈락 교차 §런웨이애비뉴RunwayAvenue§ 2011/04/30 00:01 by MD_shasha

 

[ 런웨이애비뉴RunwayAvenue ]
http://www.runwayavenue.co.krhttp://www.런웨이애비뉴.kr
[ 런웨이 소셜네트워크 ]

http://twitter.com/runway1stavenue
{ 런웨이피플즈RunwayPeoplz }

▶ http://cafe.daum.net/runway http://cafe.naver.com/runway5th

 

심사위원이자 멘토들의 점수가 문자투표에 큰 영향을 주지 못했다.

4월 29일 방송된 MBC 스타오디션 ‘위대한 탄생’에서 TOP6는 전설적인 가수 ‘가왕 조용필 미션’으로 네번째 생방송을 치렀다.

이날 톱6는 첫번째로 조용필의 '미지의 세계'를 부른 백청강에 이어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를 부른 정희주, 세번째 '바람의 노래' 손진영, 네번째 '꿈'의 이태권, 다섯번째 '단발머리' 조용필, 마지막 '여행을 떠나요'를 부른 데이비드오의 무대로 이어졌다.

조용필 밴드 '위대한 탄생'의 연주로 노래를 완곡한 이들의 무대는 전체적으로 높은 완성도를 보여주었다. 이에 심사위원들은 심사를 하기 점점 어려워지는 듯 난색을 표하기도 했다. 이날 심사위원 5인(이은미 김태원 방시혁 신승훈 김윤아)은 최고점으로 35.5점을 받은 정희주가, 이어 2위는 35.4점의 데이비드오, 최하점은 33.6점을 받은 손진영에게 돌아갔다.

하지만 합격의 당락은 심사위원 점수와 정반대의 결과를 낳았다. 최고점을 받은 정희주는 이날 4번째 탈락의 주인공이 됐고 손진영은 최하점에도 불구하고 문자투표에 힘입어 별명이 미라클맨다운 또 한 번 기적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이날 정희주는 참았던 눈물을 펑펑 쏟으며 가족과 멘토 김윤아에게 감사함을 전했고 정희주의 아버지는 엄지 손가락을 치켜 들었다. 김윤아는 "참 잘했어요"라고 외치며 미소로 화답했다.

 

런웨이피플즈.RunwayPeoplz 스타&가쉽

[RunwayAvenue]

http://www.runwayavenue.co.kr


덧글

댓글 입력 영역

라이프로그